365 말씀과 명상
디카시
충만한 가정만들기(초급)시리즈
행복한 가정만들기 묵상
목적이 이끄는 삶
목적이 이끄는 삶을 위한 명상
올 바른 믿음과 삶
변화의 신학
변화의 신학 2
내 생애 마지막 한달
오늘의 명상
풍성한 가정 E-mail 상담
추천사이트
운영자에 대하여
제목 다른 사람들과 관계 맺기(3)- 배려함으로써
작성자 mochung

 
 
다른 사람들과 관계 맺기(3)- 배려함으로써

(릭 워렌 목사)

 

( 2:4 새 번역)

또한 여러분은 자기 일만 돌보지 말고, 서로 다른 사람들의 일도 돌보아 주십시오.”

 

사람들과 관계를 맺기 위한

두 번째 원칙은 다른 사람들의 필요를 돌아보는 것이다.

즉 사람들과 관계를 맺고 싶다면 자신의 필요가 아니라 다른 사람의 필요로부터 시작해야 한다.

 

그것이 바로 관계 맺기의 출발점이다.

오래된 중국 속담에 이런 말이 있다. 이해 받기를 구하기 전에 이해하려고 애쓰라.”

 

성경은 빌립보서 2 4절에서 이렇게 말한다. “자기 일만 돌보지 말고, 서로 다른 사람들의 일도 돌보아 주십시오.”(새번역) 이는 매우 반문화적인 구절이다. 우리 문화는 모든 부분에서 - 태어나는 순간부터 - 나 먼저를 생각하도록 훈련시키는 경향이 있기 때문이다.

 

그 결과 우리 모두는 자신에 대해서만 생각하고 다른 사람의 필요에 대해 생각하지 않아 스스로 고립된다.

 

그러나 내가 목적이 이끄는 삶에서 썼듯이 그것은 당신에 관한 것이 아니다!”

세상은 나를 중심으로 돌아가는 게 아닌 것처럼 당신을 중심으로 돌아가지도 않는다. 당신은 하나님의 눈에 매우 특별한 존재이며 하나님의 목적을 위해 창조된 사람이지만, 그렇다고 세상이 당신을 중심으로 돌아가지는 않는다.
 

또한 우리는 자신의 필요가 충족되길 원한다면 먼저 다른 사람들의 필요를 충족시키는 데 초점을 맞춰야 한다. 왜 그래야 하는가? 하나님은 당신이 이타적으로 되는 법을 배우길 바라시기 때문이다.

 

하나님은 당신이 사랑하는 법과 하나님처럼 후히 주는 법을 배우길 원하신다.

골로새서에서는 이렇게 말한다. “누가 누구에게 불만이 있거든 서로 용납하여 피차 용서하되 주께서 너희를 용서하신 것 같이 너희도 그리하고” ( 3:13) 다른 사람들의 필요를 돌아보는 것에는 다른 사람에 대한 불만을 용납하는 것도 포함된다.

 

한번은디어 애비’(Dear Abby: 미국 칼럼리스트 Abigail Van Buren이 독자의 질문에 답하는 미국 신문의 인생 상담란)에 한 이혼한 여성이 편지를 보내왔다. “저는 44세인데요, 나쁜 습관이 없는 제 또래의 남성을 만나고 싶어요.”

 

편지를 받은 애비는 이렇게 답변했다.

저도 그래요.” 나쁜 습관이나 결점이 없는 사람은 아무도 없다. 따라서 우리는 서로 상대방의 결점을 용납해야 한다.

 

잠언 17 9절은 허물을 덮어주는 자는 사랑을 구하는 자라고 말한다. 영어 성경에서는 이를 사랑은 허물을 잊는다라고 표현한다.

 

용납은 다른 사람의 결점이

보이지 않는 것이 아니라,

그것을잊어버리기로선택하는 것이다.

위대한 친구는 잘 잊는 사람이다
 

그들은 나쁜 것을 의도적으로 잊는다. 되풀이해서 상기하는 것이 아니라 지워서 없애는 것이다.

 
사랑의 하나님 아버지, 용납에 인색한 저의 모습을 보여 주셔서 감사합니다. 사랑은 허물을 덮는다는 잠언의 말씀을 믿음으로 작정합니다. 믿음이 삶으로 드러나게 늘 함께하여 주시옵소서. 예수님의 이름으로 기도 드립니다. 아멘.
 

베다니찬양대의 은혜로운 찬양(사랑의 주님)을 들으실 수 있습니다.

http://www.somang.net/infobada/player/player01.asp?idx=45243:46163&idxc=C0000000015&langType=K

Anju Thanks for sharing. Your post is a useful cotrbitunion. 2015-08-27 07:45:32
Trinity Check that off the list of things I was cosnefud about. 2017-06-20 10:35:27
이름 비밀번호



* 한글 1000자 까지만 입력가능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