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65 말씀과 명상
디카시
충만한 가정만들기(초급)시리즈
행복한 가정만들기 묵상
목적이 이끄는 삶
목적이 이끄는 삶을 위한 명상
올 바른 믿음과 삶
변화의 신학
변화의 신학 2
내 생애 마지막 한달
오늘의 명상
풍성한 가정 E-mail 상담
추천사이트
운영자에 대하여
제목 25. 우울 증세를 통과 한다
작성자 정양모(mochung)


평신도 목회 연구원(원장 김상복목사)의 2008년 1학기 - "변화의 신학 2" 를 수강하면서 새로운 지식과 받은 은혜를 간추려서 간증 드립니다.

25.
우울 증세를 통과 한다

( 2:11-13)
11. 여러분은 이방인으로 태어났습니다. 유대인들로부터 “할례 받지 못한 자”라고 손가락질 당했습니다. 그들은 자신들을 ‘할례 받은 자’라고 자랑합니다. 그들이 말하는 할례는 단지 몸의 한 부분에 행하는 의식에 지나지 않는 것인데도 말입니다.
12. 그러나 하나님 없이 살았던 지난날을 잊지 말기 바랍니다. 여러분은 이스라엘 자손도 아니며 그의 백성에게 약속하신 복의 기업도 받을 수 없는 사람들이었습니다. 소망도 없고 하나님도 모르는 자들이지 않았습니까?
13. 하지만 하나님을 알지 못하고 살았던 여러분이 이제는 예수 그리스도 안에서 그리스도의 보혈로 인해 하나님과 가까워질 수 있게 되었습니다. (But now in Christ Jesus you who once were far off have been brought near by the blood of Christ.)
 
많은 사람들이
우울증 단계와 회개의 단계를 거치지 않고
바로 평안의 단계로 직접 가고 싶어 합니다.
 
변화의 첫 단계인 우울 증세를 살펴보았습니다. 예수님은 먼저 문제를 일으키는 분으로 나타납니다. 그 분이 나타나자, “이 소식이 헤롯왕과 온 예루살렘을 소란스럽게 했다”( 2:3). 귀신들린 자는 소리를 질렀습니다. “우리를 괴롭히려고 여기에 오셨습니까?( 8:29).
 
그 분은 우리를 제대로 세워주시려고 먼저 흔들어 놓으십니다.
쇠의 미분자들을 먼저 흔들어 해체시켜서 더 높은 수준의 구조로 만들어야 자석과 같은 새로운 형태가 형성됩니다.
 
 10년 전에 남편을 여윈 저명한 여자가 그 슬픔을 자기 연민으로 변화시키고 자기를 도와줄 여성수련회는 가지 않고 도망하려고 했습니다. “여기는 나에게 위로가 되지 못해요,”라고 말했습니다. 그녀는 해방이 필요한 것이 아니라 위로를 찾고 있었습니다.
 
그녀에게 제시된 처방은 위로가 아니라 자신을 불쌍하게 여기는 자신에 대한 연민과 그녀의 슬픔을 하나님께 내려놓고 자기의 연민을 둘러싼 소위 위로를 추구하는 태도를 완전히 흔들어 놓는 자아 포기를 해야 하는 것입니다. 우울증 단계를 완전히 통과했고 통회의 단계를 거쳐 평안의 단계에 도달해 모든 문제가 해결되었습니다.
 
혼자서 고민하던 여인이 교란상태에 빠졌습니다. 로비에서 목사와 상담하고 있는 그 모습을 사람들이 본다면 그 여자에 대해 어떻게 생각할 것인가? 공개장소인 로비가 아니고 작은 옆방에서 기도했을 때 그녀는 그 우울증 단계를 통과했습니다. 목사는 그 여자에게 비행기가 뜰 때가 공중에서 비행하고 있을 때보다 두 배의 에너지가 든다고 말해주었습니다.
 
갑자기 눈이 떠졌고 놀란 듯이 사방을 둘러보더니 희열에 차 말했습니다. “와, 저는 떴습니다.” 몇 시간 후 그녀는 목사에게 위스키 병과 금으로 만든 담배 곽을 건네주며 목사에게 팔아서 선교사역에 쓰라고 말했습니다. 그리고 수면제 통도 건네주었습니다. 그녀는 말했습니다. “이제는 저런 거 다 필요 없어요.” 그녀는 자기 삶을 지탱해 나가는데 필요했던 보조기구들을 다 버렸습니다. 이제는 필요가 없었습니다. 혼자 자기 두 발로 설 수 있었습니다.
 
구원받고 해방 받은 사람으로. 여러 해 후 그녀는 목사에게 이렇게 말했습니다. “예전의 저는 완전히 다른 세계에 속했던 사람이었고 오늘의 저는 또 전혀 다른 세계에 속해 있습니다.” 그녀는 우울 증세에서 회개의 과정을 거쳐 평안한 상태에 도달했습니다.
 
“저는 신앙을 좋게 생각해서 갖고 싶지만 거기까지 가는 과정이 싫어요,” 어느 정직한 사람이 이런 말을 했습니다. 우울증 단계와 회개의 단계를 거치지 않고 바로 평안의 단계로 직접 가고 싶은 것입니다.
 

은혜로우신 아버지, 저는 쉬운 길로 가면서 완전한 해방을 원하는 안일한 삶을 추구하고 있음을 깨닫게 해 주신 것을 감사 드립니다. 이 어리석은 옛사람의 믿음을 청산하고 우울 증세와 회개의 지옥을 지나가더라도 자유의 세계로 갈 수 있도록 도와 주시옵소서. 예수님의 이름으로 기도 드립니다. 아멘.


아래 url ctrl+click 하시면 소망교회 베다니찬양대의 은혜로운 찬양(
소리 높여 찬양)을 들으실 수 있습니다

http://www.somang.net/SMPS_IB/show/IB_Common_Show_Movie.aspx?addr=/FILE/SMPS_IB/video/080914_1.asx


 
이름 비밀번호



* 한글 1000자 까지만 입력가능 :